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포커스
대한뉴스(포토) 민간인통제구역 한강 백마도 ‘가족소풍’제13회 김포뱃길축제 오는 23일 ‘평화와 문화를 그리다’
김남규 기자 wolyo@korea.com | 승인2017.09.13 21:44

[대한뉴스=김남규 기자] 제13회 김포뱃길축제가 오는 9월 23일 시민1천여 명을 초대한 가운데 민간인통제구역인 한강 백마도에서 ‘가족소풍’으로 진행된다.

ⓒ대한뉴스

 

올해 3번째 백마섬에서 진행하는 제13회 김포뱃길축제는 초대된 시민 1천여 명이 발자국으로 그리는 대형 한반도 그림과 함께 직접 만든 평화의 종이배를 한강하류에 띄우며 평화의 뱃길이 다시 열리기를 소원하는 퍼포먼스로 시작된다.

 

이날 백마도 현장에는 김포미술협회 주관으로 ‘철조망 평화를 말하다’ 조형물 전시와 함께 김포의 어제와 오늘 사진전, 1000명 분 비빔밥 퍼포먼스, 군 장비전시 등이 ‘평와 문화를 그리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대한뉴스

또한 일반시민 특히 어린이를 위해 △우드아트 △평화의 양초 만들기 △평화의 매듭 팔찌 만들기 △백마도에서 띄우는 평화의 편지 △소망솟대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과 함께 △베트남 롱댄 만들기 △중국 그림자놀이 등 12개의 ‘평화와 문화’를 체험 하는 공간과 다문화 부스가 운영된다.

 

오후 4시까지 총 3부로 이어지는 평화콘서트는 마지막에 김포제일라이온스가 주관하는 가족노래자랑은 사전신청에 의해 이뤄지며 총 1백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축제위원회는 일반 참가시민들을 위해 신곡 4거리에서 행사장까지 15분 간격으로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승차장소는 고촌읍 신곡4거리에서 제방도로 방향 공용주차장이다.

 

한편 참가시민들은 사전 신청에 의해 이뤄지며 군사보호지역 특성으로 사진촬영이 가능한 핸드폰 지침은 금지된다.

 

곽종규 축제위원장(김포저널 대표)는 “축제 당일 참가한 시민들이 돗자리와 양산 등을 준비해 하루 동안 한강을 바라보며 가족소풍을 즐기기를 바란다”고 했다.

 

축제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김포저널 홈페이지 또는 전화문의(김포저널 총무과 996-4181)로 가능하다.

 

종합지 일간 대한뉴스(등록번호:서울가361호) 크리에이티브 코리아(등록번호:강서라00175호) 시사매거진 2580(등록번호:서울다06981호) on-off line 을 모두 겸비한 종합 매체입니다.

<저작권자 © 대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남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회사소개찾아오시는 길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고충처리인 도입 운영제휴안내광고안내자문위원단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401 강서한강자이타워 대한뉴스  |  대표전화 : 02-3789-9114  |  팩스 : 02-778-6996
종합일간지 등록번호: 서울 가 361호  |  등록일자:2003.10.24.  |  인터넷 등록번호: 서울 아 03648  |  등록일자:2015.03.25.
발행인 : 대한뉴스신문(주) kim nam cyu   |   편집인 : kim nam cyu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미숙
Copyright © 2017 대한뉴스신문 주식회사. All rights reserved.   |  보도자료 및 제보 : dhns@naver.com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그 실천 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등 일부 내용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Back to Top